상단여백
HOME 일자리플러스
6개월 이상 '장기 백수' 1분기 15만명 돌파구직단념자 52만명..지난달 실업자 수 125만7000명 달해
  • 윤정원 기자
  • 승인 2018.04.18 08:47
  • 댓글 0

6개월 이상 일자리를 구하지 못한 '장기실업자'가 올해 1분기 15만 명을 돌파한 것으로 파악됐다.

18일 통계청에 따르면 올해 1∼3월 실업자 수는 월평균 118만1000명이었다. 이 가운데 6개월 이상 구직활동을 했음에도 일자리를 구하지 못한 실업자는 15만1000명으로 작년 1분기보다 2만4000명(18.8%) 증가했다.

1분기 기준으로 구직기간이 6개월 이상인 실업자 수는 2000년 15만9000명을 기록한 후 올해가 최근 18년 사이에 가장 많았다.

구직기간이 1년 이상인 실업자는 1만9000명으로 작년 1분기보다 6000명(51.2%) 증가했다. 1분기 기준으로는 2001년 2만9000명에 달한 후 17년 만에 최다였다.

구직기간이 6개월 이상인 실업자 가운데는 20대의 비율이 가장 높으며, 최근에 청년층 장기실업자가 특히 많이 늘어난 것으로 전해졌다.

일자리 구하기 자체를 포기한 이들의 규모도 최고 수준에 달했다. 올해 1분기 구직단념자 수는 52만3400명으로 작년 1분기보다 6800명(1.3%) 늘었다. 1분기 기준 구직단념자는 2014년에 조사기준을 현재와 같이 변경한 이후 올해가 가장 많았다.

빈현준 통계청 고용통계과장은 "조선업 구조조정이나 제조업 취업 한파 등의 영향으로 실업 상태에 있다가 구직 자체를 포기한 사람들이 많은 것 같다"면서 "과거에 실업자로 분류됐던 이들이 시간이 지나면서 구직단념자가 되기도 한다"고 말했다.

지난달 실업자 수는 125만7000명으로 구직기간을 4주로 설정해 조사한 1999년 6월 이후 3월 기준으로는 가장 많았다. 실업자 수는 올해 1월 102만명, 2월 126만5000명에 이어 3월까지 3개월 연속 100만명을 웃돌고 있다.

윤정원 기자  garden@businessplus.kr

<저작권자 © 비즈니스플러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정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