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머니마켓 금융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주총서 연임 확정
  • 김경민 기자
  • 승인 2020.03.25 11:27
  • 댓글 0
손태승 우리금융지주 회장[사진=연합뉴스]

손태승 우리금융지주 회장이 25일 주주총회에서 연임을 확정지었다.

우리금융은 이날 오전 서울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정기주주총회를 열고 '손태승 후보자 사내이사 선임의 건'을 의결했다. 

손 회장의 임기는 2023년 3월 주주총회까지 3년이다.

표결로 진행된 손 회장 연임안은 2대 주주인 국민연금의 반대를 넘어 가결됐다. IMM프라이빗에쿼티(IMM PE)·푸본생명·키움증권·한국투자증권·한화생명·동양생명 등 6대 과점주주(24.58%), 우리사주(6.42%), 최대주주(17.25%)로서 손 회장의 차기 회장후보 추천에 찬성했던 예금보험공사 등이 찬성표를 던졌다.

7.71%를 보유한 국민연금, 외국계 펀드 등이 반대 입장을 밝혔으나 결과에 영향을 미치지는 못했다.

우리금융 임원후보추천위원회는 지난해 12월 손 회장을 차기 대표이사 회장 후보로 단독 추천했다.

손 회장은 최근 법원에 제기한 금융감독원의 중징계 처분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이 받아들여지면서 연임 앞에 놓인 최대 고비를 넘겼다. 법원이 주총 전에 가처분 신청을 인용하면 연임에 도전할 수 있지만 기각될 경우 연임이 무산될 수밖에 없었다.

김경민 기자  kkm@businssplus.kr

<저작권자 © 비즈니스플러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