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글로벌 니하오!차이나
[니하오!차이나]중국, 코로나19 검사키트 미국·유럽 수출
  • 박인혜 기자
  • 승인 2020.03.24 08:26
  • 댓글 0

중국이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키트가 미국, 유럽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23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보도에 따르면 중국 유전공학 기업 BGI그룹이 자사가 개발한 ‘실시간 유전자 증폭’(RT-PCR) 검사키트가 미국 당국의 판매 승인을 받아 25일부터 미국에서 판매를 시작한다. 

BGI 그룹은 이 검사키트가 유럽연합(EU)의 유럽통합규격인증(CE)도 획득해 유럽 내에서도 판매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BGI 그룹에 따르면 지난 1월 말 중국 당국의 승인을 받아 코로나19 검사키트를 처음으로 개발했다. 해당 제품은 현재까지 중국 내에서만 50만여건의 코로나19 검사에 쓰였으며 세계 50여 개국에서 판매되고 있다. 

중국 바이오기업인 3D바이오메드도 미국 기업과 협약을 맺고 코로나19 검사키트를 미국과 이스라엘에서 판매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 

SCMP는 “중국 본토에서 코로나19 확산이 진정세를 보이는 가운데, 이제 중국 내에서 경험을 축적한 중국 기업들이 코로나19가 급속히 확산하고 있는 미국과 유럽 등으로 수출을 모색하고 있다”고 전했다.

박인혜 기자  pchina@businessplus.kr

<저작권자 © 비즈니스플러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인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