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글로벌
[코로나19]"확산 우려"...스페인 MWC 결국 취소
  • 김태연 기자
  • 승인 2020.02.13 08:52
  • 댓글 0
[사진=연합뉴스]

세계 최대 통신·모바일 박람회인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세계이동통신박람회)가 '코로나19' 여파로 개막을 불과 일주일여 앞두고 전격 취소됐다.

주최 측인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 존 호프먼 회장은 12일(현지시간) 낸 성명에서 "'MWC 2020'을 취소한다"면서 "코로나바이러스 확산과 관련한 국제적 우려와 여행 경보 등으로 행사 개최가 불가능하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올해 이 행사는 오는 24~27일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릴 예정이었다. 행사를 앞두고 불거진 코로나19 사태로 LG전자와 인텔, 페이스북, 아마존, 소니, 시스코 등이 잇따라 불참 계획을 밝혔다.

MWC는 세계 최대의 통신·모바일 전시회로 전 세계에서 10만명이 넘는 관람객이 모여 최신 정부기술(IT) 트렌드를 체험한다.

김태연 기자  kty@businessplus.kr

<저작권자 © 비즈니스플러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