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설부동산
부영그룹, 설 명절 맞아..군부대에 위문품 전달
  • 안다정 기자
  • 승인 2020.01.23 16:21
  • 댓글 0
[사진=부영그룹]

부영그룹이 설 명절에도 전국 곳곳에 사회공헌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부영그룹은 자매결연을 맺은 6곳의 군부대 중 1군단을 방문해 위문품 300세트를 전달하고, 명절에도 임무완수에 전념하는 군 장병들을 격려했다. 지난 20일 공군방공관제사령부, 공군방공유도탄사령부, 25사단을 방문하고, 21일에는 8군단, 22사단 등을 방문하는 등 총 6곳 군부대에 위문품 총 2,600세트를 전달했다.

1군단 위문품 전달 행사에는 황대일 1군단장을 비롯한 군 관계자들과 부영그룹 이중근 회장을 대신해 윤택훈 비상계획관이 참석했다.

황대일 1군단장은 “국토방위에 힘쓰는 장병들을 위해 매년 명절 때마다 찾아준 부영그룹 이중근 회장님 이하 직원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우리 군은 완벽한 국토방위 임무 완수를 위해 헌신전력 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기증된 위문품은 군단 본부 및 예하 부대에서 임무수행에 매진하고 있는 장병들의 사기 진작을 위해 전달될 예정이다.

부영그룹은 지난 2000년부터 현재까지 20년째 군부대에 위문품을 전달해왔다. 명절마다 군부대에 기증한 위문품만 7만6천여 세트에 달한다. 부영그룹은 군과 자매결연을 통해 국군 장병들의 사기진작과 복지향상을 위한 정기적 위문 활동을 펼치는 동시에, 전역 후 장병들의 원활한 사회복귀를 위해 취업지원을 돕고 있다. ‘1社 1병영 운동’에도 동참, 민·군 유대도 강화하고 있다. 군에 취업, 교육, 문화, 복지 등을 지원하고 있다.

안다정 기자  dksek12345@businessplus.kr

<저작권자 © 비즈니스플러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