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설부동산 부동산레이더
[부동산레이더]법원경매 하락세? 주거시설은 늘었다4월 이어 5월에도 5000건 상회..전체 진행건수 중 47% 차지
  • 윤정원 기자
  • 승인 2019.06.11 14:00
  • 댓글 0

법원경매 건수 하락세 속에서도 주거시설 경매 진행건수는 증가하고 있다.

지지옥션이 최근 발표한 ‘2019년 5월 경매동향 보고서’에 따르면 5월 전국에서 진행된 법원경매 건수는 총 1만1136건으로 4월(1만1327건)에 비해 1.7% 감소했다. 이 중 3668건이 낙찰, 낙찰률은 32.9%, 평균응찰자 수는 3.8명을 기록했다. 낙찰가율은 전월 대비 하락한 67.3%를 기록했다.

용도별로 살펴보면 유독 주거시설의 경매 진행건수가 눈에 띄게 늘었다. 지난해 4월(4091건) 2년여 만에 4000건을 넘어선 후 1년 뒤인 올해 4월에는 5006건을 기록했다. 2015년 4월(5290건) 이후 4년여 만에 5000건을 돌파했다.

5월에도 여세를 몰아 전월 대비 증가세를 이어가며 5261건의 진행건수를 기록했다. 전국 주거시설 경매 진행건수가 두 달 연속 5000건을 넘은 것은 지난 2015년 3월~4월 이후 처음이다.

2009년까지 1만건을 넘었던 주거시설의 진행건수는 추세적인 물건 수 감소 속에서 2016년부터는 3000건대를 유지해왔다. 이후 큰 변화를 보이지 않았으나 지난해 4월부터 상승세를 보이기 시작하더니 결국 5000건대에 안착했다.

전체 진행건수에서 주거시설이 차지하는 비중도 높아졌다. 5월 비중은 47.2%로 4월(44.2%)에 비해 3%포인트 상승했다. 2006년 12월에 기록한 48% 이후 13년여 만에 최대치다.

2014년 11월부터 2018년 3월까지 줄곧 30%대를 기록했던 주거시설의 비중은 지난해 8월부터 매월 40% 이상을 기록하고 있다. 5월 기준으로는 절반 수준에 육박한 상황. 마지막으로 주거시설의 비중이 50%를 넘긴 시점은 2006년 8월(50.7%)이다.

윤정원 기자  garden@businessplus.kr

<저작권자 © 비즈니스플러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정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