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설부동산
한라, 부산항 신항 서컨테이너터미널 (2-6단계) 축조공사 수주
  • 윤정원 기자
  • 승인 2019.04.12 16:48
  • 댓글 0
부산항 신항 서컨테이너터미널 조감도 / 자료제공=한라

한라가 총 2110억원 규모의 부산항 신항 서컨테이너터미널 축조공사를 수주했다.

한라는 12일 부산항만공사에서 발주한 ‘부산항 신항 서컨테이너터미널 (2-6단계) 축조공사’ 도급계약을 총 2110억원(한라 지분32%, 675억원)에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라가 대표사로, 대우건설과 금호건설 등과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해 공사를 수주했다.

금번 공사는 경상남도 진해시 웅천동 연도․송도 동측해역 일원에 위치한 부산항 신항 서컨테이너터미널의 안벽공(700m), 남측호안공(205.5m) 등을 축조하는 게 골자다. 공사기간은 착공일로부터 60개월이다.

한라 관계자는 “인프라, 토목 분야에서 기술형 입찰제도가 확대되는 입찰환경에 맞춰 철도, 항만, 공항의 공종에 적극 참여하고, 생활형 SOC사업, 예비타당성 면제 지원 사업 등 정책변화에 맞춰 적극적인 수주활동에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윤정원 기자  garden@businessplus.kr

<저작권자 © 비즈니스플러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정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