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설부동산
한화건설, 제주도에 ‘꿈에그린 도서관’ 개관지난 8일 81호점(제주1호) 개관식 진행
  • 고효섭 기자
  • 승인 2019.03.11 11:02
  • 댓글 0
사진제공: 한화건설

한화건설은 지난 8일, 제주 이도주공2·3단지아파트 내 경로당에서 ‘꿈에그린 도서관’ 81호점의 개관식을 가졌다. 꿈에그린 도서관 조성사업은 전국에 있는 사회복지시설과 기타 도서관에서 쓰지 않고 있는 유휴공간을 활용해 도서관을 만드는 사회공헌 프로그램 사업이다.

한화건설은 2011년 3월 서울 서대문구 홍은동 장애인 직업재활시설 ‘그린내’에 꿈에그린 도서관 1호점을 시작으로 제주 1호점까지 현재81호점까지 개관을 마쳐 9년째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또한 2020년 말까지 100호점을 개관하겠다는 목표를 세웠다.

한화건설이 만드는 꿈에그린 도서관은 임직원들이 직접 도서관 조성에 참여한다. 기존 공간 철거와 내부 공사, 붙박이장 조립 페인트칠 등 공간 리모델링 공사에 나선다.

한화건설은 꿈에그린 도서관 조성사업 이외에도 ‘장애아동 문화체험 지원’ 및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추진하는 ‘임직원 가족 봉사캠프’ 등 사회공헌문화 확산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화건설 전승호 상무는 “한화건설은 꿈에그린 도서관을 통해 지역주민 삶의 질 개선과 다양한 문화활동 지원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제주도 제1호 꿈에그린 도서관 개관에 이어 2호점, 3호점 등 지속적인 시설 확대를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고효섭 기자  gohyosub@businessplus.kr

<저작권자 © 비즈니스플러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효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