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
KB국민은행 “비대면 대출 프로세스 강화”무서류·무방문 서비스 구축에 중점
  • 문정빈 기자
  • 승인 2019.03.11 10:58
  • 댓글 0
자료제공: KB국민은행

KB국민은행이 비대면 대출 서비스 강화에 나섰다. 먼저 KB국민은행은 KB스타뱅킹과 인터넷뱅킹의 비대면 대출 서비스를 전면 개편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개편은 대출서류를 전면 디지털화했다. 영업점 방문 없이도 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해 무서류·무방문 서비스 구축에 중점을 뒀다.

먼저 부동산 전세(매매)계약서, 영수증 등도 스마트폰 사진촬영만으로 서류제출이 가능해졌다. 고객의 중요서류 역시 스크린스크래핑 기술을 통해 자동으로 제출 가능케 했다. 스크린 스크래핑은 인터넷에 보이는 개인 금융정보 중 필요한 정보를 자동 추출해 가공하는 기술이다.

더불어 이번 개편은 전자등기와 권리보험을 도입해 주택담보대출의 서류제출뿐 아니라 담보주택 근저당권 설정까지 전면 비대면화 했다. 특히 고객이 입력하는 항목을 자동화해 신속하게 대출한도와 예상금리를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비대면 고객의 특성을 반영한 대출상품도 선보였다. 과거 ‘KB Star 신용대출’은 직업군·기업규모에 따라 7종으로 각각 운영됐던 신용대출상품을 모두 통합했다. 신속하게 대출조건을 안내할 수 있도록 했다. ‘KB Star 전월세보증금대출’은 고객이 대출 시 임대임에게 바로 지급되는 전월세대출상품으로 잔금 지급에 상황에 따라 대출금 지급 시점을 고객이 결정하도록 했다.

모바일 웹 기반의 대출전용 플랫폼을 구축해 비대면 대출신청 채널도 늘렸다. ‘KB스마트대출’은 별도의 앱 설치나 회원가입 절차 없이 간편하게 대출 금리와 한도를 확인하고 대출이 가능하다. 타행인증서 바로 사용, 대출금 타행계좌 입금, 대출약정화면 내 자동이체 계좌 간편 개설 등이 가능하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이번 비대면 대출상품은 고객의 비용부담을 줄이는 데 중점을 뒀다”며, “거래실적에 따라 우대금리를 적용하지 않고, 중도상환수수료를 전액 면제했다”고 설명했다.

문정빈 기자  vine@businessplus.kr

<저작권자 © 비즈니스플러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정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