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
서울시, 공공부지 활용 임대주택에 호당 3161만원 지원복합개발 공공주택에 건축비 지원..2022년까지 2339호 목표
  • 황경진 기자
  • 승인 2019.01.29 08:23
  • 댓글 0

서울시는 공공시설 부지를 활용한 공공주택에 호당 최대 3161만원의 건축비를 지원한다고 29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공영 주차장, 주민센터 등 자치구의 노후 공공시설 부지를 활용해 복합개발 방식으로 공급하는 공공임대주택이다. 복합개발은 주택 외에 주민센터, 자치회관 등 주민편의시설을 함께 조성하는 방식을 말한다.

서울시는 2022년까지 이 같은 '공공시설 복합화'를 통해 공공주택 2339호를 공급할 계획이다. 현재 39곳에서 사업을 추진 중이며, 상반기 중 자치구를 대상으로 추가 사업 지역을 공모한다.

선정된 지역에 대해서는 행복주택 후보지선정협의회에 재정투자사업 심사 면제를 요청할 방침이다. 서울시와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는 이날 오후 3시 SH공사 대회의실에서 자치구를 대상으로 '공공시설 복합화사업 설명회'를 열고 주요 내용을 소개한다.

황경진 기자  hkj@businessplus.kr

<저작권자 © 비즈니스플러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경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